팔공산을 지척에 두고도 ~ 日日是好日


                                                                   #.팔공산 입구 #
             학교옆에 사는 학생 지각 많이 한다고,팔공산을 지척에 두고도 못 간지가 15년을 넘었네.
             공휴일에는 등산객이 많아서 내 있는 곳에서는 버스를 탈 엄두가 나지 않는다.

             얼마나 사람이 많은지 ~~ 자가용 또한 말할수 없을 정도로 많다.
             지난 수능시험 앞에는 갓바위쪽으로는 산을 오를 수 없을 정도로 사람이 많았다.

             한가지 소원은 꼭 들어 주신다는 갓바위 부처님의 이야기 때문 이다.
             이제 시험도 끝나고 평일이니 갓바위에서 팔공산 동봉 쪽으로 일주를 하고 싶었다.

             친구 두명을 불러서 같이 일주를 시작했다. 
             갓바위 버스 주차장에서 부터 동화사 버스 주차장까지 6시간을 산 능선을 걸었다.

             언제 부터 인지는 모르지만 내 체력을 시험하기 위해서 꼭 해봐야 하는데 하면서
             약 15년 만에 일주을 해 보았네, 점심을 먹고난 뒤에는 다리에 통증도 왔다.

             매일 운동 한 다는것이 집 가까이 한두시간 올라가는 운동만 한 내가 장시간 산행을 가니까 
             무리가 온것이지 ~~ 오늘에사 알았다. 장거리 산행도 일주일에 한번을 해야 한다는것을 ~~

             단풍은 떨어저 없어도 몸과 마음에 도움이 된 산행이였다.
             이젠 아무리 늦어도 10일을 넘기지 않고 산행을 해 볼것이다. 
                                                                                                                                                                                                                                               
                            #. 갓바위 401번 주차장에서 올라가는 길 #

                                     
                                               #.식수를 담을수 있는 첫 번째 사찰선암사 #

                                 #.한가지 소원은 꼭 기원 한다는 갓바위 부처님 #


                                  #.평일 에도 기도 하시는 분들 은 많았다 #


                                              #.결국 동봉 까지 ~~ #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